이타스, 소프트웨어 정의 차량을 위한 통합 솔루션 제공업체로 도약

2022-01-13
윤범진 기자, esmaster@elec4.co.kr

이타스(ETAS)가 소프트웨어 정의 차량(software-defined vehicle)을 위한 통합 솔루션 제공업체로 도약한다.

보쉬 그룹은 CES 2022에서 향후 보쉬 그룹 내 베이직 소프트웨어, 미들웨어, 클라우드 서비스, 범용 애플리케이션(universal application) 및 관련 개발 툴 등을 모두 자회사인 이타스 GmbH (ETAS GmbH) 산하에서 개발/판매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에 보쉬와 이타스(ETAS) 내 다양한 분야에 흩어진 차량 소프트웨어 관련 솔루션과 전문성이 2022년 중반부터 이타스(ETAS) 산하에 통합돼 이타스(ETAS)는 2300여 명의 전문가 그룹을 이룬다. 보쉬는 이번 조직 통합을 통해 software-defined vehicle (소프트웨어 정의 차량) 구현을 위한 최고의 파트너로서 이타스(ETAS)의 시장 입지를 더욱 강화할 예정이다.

또 이타스(ETAS)는 이번 조직 통합과 함께 이타스(ETAS) 자회사이자 글로벌 자동차 사이버 보안 선도 기업인 에스크립트(ESCRYPT)를 이타스(ETAS)에 합병했다. 앞으로 에스크립트의 전체론적 사이버 보안 솔루션은 에스크립트 브랜드로서 이타스(ETAS)를 통해 제공될 예정이다.

이타스(ETAS)의 CEO인 크리스토프 하르퉁(Christoph Hartung)은 “Software-defined vehicle (소프트웨어 정의 차량) 개발에 있어 속도, 규모, 보안, 파트너와의 협력은 성공을 위한 결정적 요소”라며 “이타스(ETAS)의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을 통해 우리는 이런 요구에 대응하고, 소프트웨어 개발의 복잡성을 단일 소스로 통합해 애플리케이션 독립형 차량 소프트웨어(application-independent vehicle software)의 선도 공급업체가 되기 위해 한 걸음 더 나아갔다”고 말했다.

이타스 코리아의 황인득 대표 이사는 “보쉬 그룹 내 애플리케이션 독립형 소프트웨어(application-independent software) 개발 역량을 이타스 GmbH(ETAS GmbH) 단일 조직으로 통합, 집중화함으로써 파트너들과 함께 차량 소프트웨어를 보다 더 빠르고 효율적으로 개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 차량 소프트웨어 관련 국내 차량 제조사 및 부품사들의 니즈에 부합하는 서비스 제공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타스(ETAS)는 또한 이타스(ETAS) 자회사이자 글로벌 자동차 사이버 보안 선도 기업인 에스크립트를 이타스(ETAS)에 합병했다. 이에 에스크립트의 전체론적 사이버 보안 솔루션은 에스크립트 브랜드로 이타스(ETAS)를 통해 제공될 예정이다. 에스크립트 브랜드는 침임 탐지 및 방지에서 대응에 이르기까지 전 세계 임베디드 보안의 수직 시장에 대한 전체 보안 프로세스를 포괄한다.

이타스의 CEO인 크리스토프 하르퉁(Christoph Hartung)은 “두 회사의 합병을 통해 우리는 전 세계적으로 제공할 수 있는 보다 강력한 리소스와 전문 지식으로 자동차 산업의 디지털 혁신을 지원할 수 있게 됐다”며 “결과적으로 에스크립트의 보안 솔루션을 널리 사용되는 미들웨어 기술과 통합해 고객을 위한 동종 업계 최고의 솔루션을 만드는 최적화된 포트폴리오가 가능하다”고 밝혔다.
 

<저작권자©스마트앤컴퍼니. 무단전재-재배포금지>


100자평 쓰기

관련 기사

오피니언
2021 베스트 & 2022 포커스제품
스타트업이 뜬다
기술 리포트가 뜬다